본문으로 바로가기

안녕하세요들~

여러분은 췌장암에 대해 들어보신 적 있으신가요? 

췌장은 우리의 장기중 가장 구석에 있고, 증세가 늦게 발견되어

췌장암으로 확인되었을 경우는

수술할 수 없는 경우에 해당되어 죽는 날만 기다려야 하는 병이라고 합니다.

따라서 생존율이 가장 낮은 암이 바로 췌장암이라고도 하지요..

오늘은 바로 이 췌장 건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습니다!

우리 몸의 응급센터, 췌장의 역할!

췌장은 우리 몸에서 일종의 병원 응급센터와 같은 역할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좀더 구체적으로 살펴볼까요?

① 췌장은 인슐린 호르몬을 분비하는 기관입니다.

우리 몸의 정상혈당은 100 이하로 엄격히 관리되고 있다. 이 범위를 벗어나는 것은 일종의 비상사태다. 

​이렇게 되면 췌장은 곧바로 인슐린 호르몬을 내놓아 높아진 혈당을 끌어내린다. 

따라서 췌장에게 있어 정상혈당 관리는 존재 이유의 시작과 끝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② 췌장은 소화효소를 분비하는 중요한 기능도 맡고 있습니다

췌장은 탄수화물 50%, 단백질 50%, 지방 90%를 소화할 수 있는 효소를 분비하는 기관이다. 

특히 췌장은 탄수화물 소화의 최후의 보루와도 같은 곳이다. 

입에서 씹지 않고 그대로 넘어온 탄수화물을 50% 정도 소화시키는 장기가 바로 췌장이기 때문이다. 

췌장이 고통받는 이유!

우리몸에서 췌장의 역할을 살펴봤다면 이번에는 췌장이 혹사당하고 있는 이유에 대해 살펴볼까요?


① 씹는 기능 소홀.

탄수화물의 분해과정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아밀라아제라는 분해효소가 있다. 

이러한 아밀라아제는 위에서는 한 방울도 나오지 않는다. (위에서는 고기를 분해하는 단백질 분해효소만 나옴.)

탄수화물을 소화시키는 아밀라아제는 침 속에 있다. 그래서 밥을 먹고 빵을 먹고 국수를 먹을 때는 반드시 꼭꼭 씹어서 삼켜야 한다. 

그래야 침 속에 들어있는 탄수화물 분해효소인 아밀라아제가 많이 분비되면서 원활한 소화과정이 이뤄진다. 

(그렇게 하라고 우리에게는 치아가 32개나 촘촘히 박혀 있다는 사실!!)


탄수화물을 안 씹고 넘기면 전혀 소화되지 않은 채로 위로 내려가고, 위에서는 다당류 덩어리 그대로 죽처럼 만들어지기만 할 뿐이다. 

이렇게 다당류 덩어리인 채로 장으로 내려가면 37도나 되는 장에서 썩게 되면서 우리 몸을 병들게 한다.

결코 그래선 안 되기에 우리 몸에는 응급장치처럼 최후의 보루가 마련돼 있기도 하다. 그것이 바로 췌장!!!!


췌장에서는 입에서 씹지 않고 그대로 넘어온 탄수화물을 50% 정도는 소화시킬 수 있는 아밀라아제를 분비하는데,

이것이 췌장을 불행하게 만드는 지름길이다. 

② 단것을 너무 많이 먹음.

췌장이 휴식할 틈도 주지 않고 너무 자주, 너무 많이 단것을 즐기면 췌장도 결국 손을 들게 된다. 

인슐린 분비에 브레이크가 걸리면서 혈당 조절에 실패하기 때문이다. 이것이 바로 당뇨병이다. 

날마다 혹사당하는 췌장을 살리는 방법

1. 무조건 씹어라.  

‘그동안 대충대충 씹고 살아왔어도 지금껏 잘 살았는데 별일 있겠어?’ 만약 이런 생각을 하고 있다면 더 이상은 안 된다. 

씹지 않고 삼키는 습관이 계속되어 왔다면 췌장의 도움으로 겨우겨우 살아가고 있다는 뜻이기 때문이다. 

조금 귀찮더라도, 조금 시간이 걸리더라도 음식을 먹을 때는 꼭꼭 씹어서 삼키는 것을 철칙으로 여기자. 

어금니 20개로 맷돌처럼 간다는 기분으로 충분히 씹어서 삼켜야 한다. 

미숫가루나 생식을 먹을 때도 마찬가지다. 

그냥 삼키면 100% 독이 된다고 생각하자. 췌장을 죽이는 짓임을 기억하자!


2. 3·2·1 물 마시기 건강법을 실천하자. 

* 식사 30분 전에 물 한 잔 마시기.

* 식사 2시간 후에 물 한 잔 마시기.

* 아침 공복, 저녁 자기 전 물 한 잔 마시기.

이렇게 하면 췌장을 살리는 기적의 비법이 될 수 있다고 합니다. 

여기에는 조금 복잡한 우리 몸의 소화과정에 그 비밀이 있는데, 

​식사 후 2시간 뒤에 물을 200~ 300ml 정도 마시면 위산을 희석해주므로 췌장에서 중화물질이 적게 분비되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하게 된다고 합니다.

3. 무조건 단것을 적게 먹고 식이 섬유를 많이 먹자!

식이섬유는 숨겨진 진주라고 할 정도로 영양가치가 뛰어나므로 

평소 식사를 할 때 식이섬유가 많이 든 채소와 과일 샐러드 한 접시를 20분간 천천히 씹어 먹고 난 뒤 주식을 먹을 것을 추천한다.

또한 흰쌀, 흰밀가루, 설탕 등 정제된 탄수화물은 췌장의 과부하를 초래하는 주범들이므로 최대한 적게 먹을 것을 권한다. 

그렇게 하면 췌장의 기능을 살릴 뿐 아니라 다이어트 효과도 함께 얻을 수 있다니 꼭 한 번 실천해보자. 

오늘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 혹사당하고 있는 췌장!

만약 잘 씹지 않는 생활을 해왔다면, 단것에 너무 빠져 살았다면 내 몸속의 췌장을 죽이는 길임을 꼭 기억합시다!

그럼 이만~ ( ・ө・ )و



댓글을 달아 주세요